2017.01.02 (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인터뷰

“현장 목소리 충실히 담아 정책 입안”

김진균 제36대 충북교총 회장

충북교총 제36대 회장에 당선된 김진균(53·사진) 청주교육지원청 체육평생건강과장은 ‘존중 받는 선생님, 신뢰 받는 충북교총’을 내걸고 임기 3년 간 교권신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그는 “전문적 교육활동 보장을 위한 교권보호 시스템을 정비하고, 교권보호위원회의 운영을 내실화 할 예정”이라면서 “도교육청 교권보호위원회와 연계한 현실적 해결방안도 마련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찾아가는 Talk-119 상담센터’, 선생님 존중을 위한 학생·학부모·교원 간 입체적 지원시스템 등을 구축할 계획도 세우고 있다. 무엇보다 교원들과의 소통 강화에 나서 현실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정책에 힘쓰겠다는 계획이다. 
 
현재 교육지원청 소속인 김 회장은 오는 3월 정기인사에 학교장 전직을 요청한 상태다. 학교 현장에서 선생님들의 의견을 담아 도교육청이 좋은 정책을 이끌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그는 “교육정책 입안 시 현장교원의 여론을 수렴해 충실히 반영할 것”이라면서 “직접 몸으로 뛰며 직접 듣고, SNS, 홈페이지 등 온라인에서 회원전용 의견수렴 코너를 마련해 상시적으로 목소리를 들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