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8 (목)

  • -동두천 2.6℃
  • -강릉 4.7℃
  • 맑음서울 2.0℃
  • 맑음대전 4.3℃
  • 맑음대구 5.2℃
  • 맑음울산 5.3℃
  • 맑음광주 6.8℃
  • 맑음부산 5.0℃
  • -고창 3.0℃
  • 구름많음제주 6.1℃
  • -강화 -0.3℃
  • -보은 4.5℃
  • -금산 4.4℃
  • -강진군 6.1℃
  • -경주시 5.8℃
  • -거제 6.0℃
기상청 제공

교총-라마다 앙코르 해운대 업무협약

회원 교원들 특별할인 혜택


[한국교육신문 한병규 기자] 한국교총(회장 하윤수·사진 오른쪽)과 라마다 앙코르 해운대(대표 이훈)는 7일 서울 우면동 교총회관에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을 통해 교총 회원들은 라마다 앙코르 해운대를 이용 시 특별할인가 혜택을 받게 됐다.

‘슈페리어 더블’ 룸만 이용 시 평일 7만원, 금·토 9만원에 이용 가능하다. 준성수기, 성수기에는 각각 11만원, 13만원이다. 체크인시 회원증을 제시하면 되며, 회원 1명당 최대 2객실 예약이 가능하다.

3월31일까지는 특별 프로모션 가격으로 2인 조식을 포함해 평일 기준 7만7000원에 제공한다. 금·토에는 2만원이 추가되며, 설 연휴(15~17일)에는 4만원이 추가된다. 

교총은 복지플러스, 회원 메일 등을 통해 협약내용을 적극 홍보하기로 했다. 하윤수 회장은 “세계적인 호텔인 라마다 앙코르 해운대와의 업무 제휴로 회원 여가 생활 증진 및 복지 만족도를 제고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라마다 앙코르 해운대는 세계 최다 호텔을 보유한 윈덤그룹(Wyndham)의 글로벌 브랜드 호텔로 해운대역 바로 앞에 위치해 해운대 해변과 도시를 모두 만끽하려는 이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