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30 (월)

  • -동두천 16.8℃
  • -강릉 23.5℃
  • 연무서울 17.5℃
  • 연무대전 18.7℃
  • 연무대구 19.0℃
  • 구름조금울산 20.7℃
  • 박무광주 18.8℃
  • 구름많음부산 20.1℃
  • -고창 20.4℃
  • 박무제주 19.6℃
  • -강화 13.2℃
  • -보은 16.3℃
  • -금산 18.2℃
  • -강진군 18.7℃
  • -경주시 20.9℃
  • -거제 20.7℃
기상청 제공

수업·연구

'선생님 감사합니다', 모교 방문 체험 감상문 쓰기

졸업한 학교 선생님에 대한 감사 가르쳐야

가슴 벅찬 모교 방문, 가슴 찡하고 기쁨 가득

소소한 행복 찾기 위해 다짐하는 기회

신입생 부족한 학교 시대해 볼 가치 있다


 특성화중학교인 전남 용정중(교장 정안)은 지난 20일, 전교생이 자신의 출신 초등학교를 방문하여 자신을 가르쳐 주신 모교를 찾아 은사님을 찾아뵙고 감사의 인사를 드리는 '모교 방문 체험'을 실시하였다. 이를 마치고4월 27일(금) 오후에는 전교생이 한 자리에 모여 학교 방문에 대한 소감문 작성과 체험을 발표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같은 체험 학습은 2015년 이래 연속 4년째이며, 출신 초등학교를 방문하여 먼저 교장, 교감선생님, 그리고 담임교사를 차례로 찾아 뵙고 감사의 인사를 표현하는 일이다.




이를 계기로 학교 후배들과의 만남의 장을 갖게 되고, 스승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표현하는 것은 물론이고, 보다 멋진 선배가 되어 다시 모교를 방문하겠다는 다짐을 하는 계기로 연결되고 있다. 또한, 학생들은 이러한 체험을 통해 자기가 소속된 학교의 소중함을 발견하고 긍지를 느끼게 된다.

이같은 체험이 단순한 방문에 그친 것이 아니라 소감문을 작성하면서 글쓰는 능력과 사고력을 증진시키는 귀중한 시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지금 상당수의 지방 중, 고등학교는 신입생 부족으로 고민을 하고 있다. 이같은 현상은 앞으로 더 심해질 것이다. 하지만 이런노력을 하고 있는 학교는 거의 없다해도 과언은 아닐 것이다. 학교가 주체적으로 노력해 보지도 않고 가만히 있으면 들어오고 싶은 학생이 있어도 정보가 부족하니 입학할 기회를 놓치게 된다. 홍보는 교육기관에도 매우 중요한 과제임을 시사해 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