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 흐림동두천 10.3℃
  • 흐림강릉 12.6℃
  • 흐림서울 11.2℃
  • 대전 11.5℃
  • 박무대구 12.8℃
  • 흐림울산 16.3℃
  • 흐림광주 12.8℃
  • 흐림부산 17.0℃
  • 흐림고창 12.1℃
  • 흐림제주 17.6℃
  • 흐림강화 10.6℃
  • 흐림보은 10.0℃
  • 흐림금산 9.0℃
  • 구름많음강진군 13.4℃
  • 흐림경주시 12.5℃
  • 흐림거제 16.9℃
기상청 제공

학술·연구

‘학폭법 개정 방향과 국민공감토크’ 토론회

국회 김현아 의원실 주최

[한국교육신문 김예람 기자] 국회 교육위원회 김현아(자유한국당) 의원실이 8일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8간담회의실에서 ‘학교폭력법 개정 올바른 방향과 국민공감토크’를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한다.

 

전국교육연합네트워크가 주관하고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가 후원한 이번 토론회는 학교폭력 관련 규정들을 되짚어 보고 학생들이 폭력의 위험으로부터 벗어나 안전한 교육환경에서 자랄 수 있는 학교문화 정착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구자송 전국교육연합네트워크 대표가 ‘학교폭력 논란과 해법은?’을 주제로 발제한다. 토론에는 정재욱 전북교육청 주무관, 강성희 서울서부경찰서 경감, 이지흔 학폭예방협의회장, 최우성 한국교사학회 정책실장 등이 나서 학교폭력 해법을 모색한다.

 

구자송 대표는 이날 발제에서 “학교폭력 용어를 학교생활갈등으로 바꾸고 향후 조치도 처벌이 아닌 회복과 치료, 상담 등으로 세분화 하는 등 사전 예방과 사후 조치에 학교가 대응할 수 있는 예산과 기능, 권한이 필요하다”는 내용을 강조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