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7 (월)

  • 맑음동두천 18.5℃
  • 구름많음강릉 22.9℃
  • 구름조금서울 18.9℃
  • 박무대전 20.9℃
  • 연무대구 22.0℃
  • 흐림울산 21.8℃
  • 박무광주 21.1℃
  • 흐림부산 22.5℃
  • 흐림고창 20.7℃
  • 흐림제주 24.0℃
  • 구름조금강화 19.8℃
  • 구름많음보은 19.7℃
  • 구름많음금산 19.5℃
  • 흐림강진군 21.8℃
  • 흐림경주시 21.5℃
  • 구름많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포토

 

수선화과의 여러해살이풀. 높이는 50~70cm이며, 잎은 넓은 선 모양이다. 8월에 자주색이나 노란 꽃이 산형(繖形) 화서로 피고 비늘줄기는 검은 갈색이다. 관상용이고 산과 들에 나는데 주로 한국, 일본, 중국 등지에 분포한다.


상사화의 꽃말은 이룰 수 없는 사랑이다. 상사화는 함평군 용천사나 고창군 선운사 그리고 불갑사에 많이 피는 꽃이다. 상사화는 그 이름처럼 서로를 그리워하는 꽃이다. 잎과 꽃이 서로 영원히 만날 수 없기 때문이다. 6월이면 잎이 무성했다가 흔적도 없이 사라지고 8월이 되면 다시 꽃이 피어나기 때문이다.


사랑하면서도 서로 만나지 못하는 고통이 얼마나 큰지 경험해보지 못한 사람은 알 길이 없을 것이다. 누가 지었는지 기가 막히게 잘 지은 이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