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5 (화)

  • 맑음동두천 17.2℃
  • 맑음강릉 17.3℃
  • 연무서울 19.7℃
  • 맑음대전 19.4℃
  • 박무대구 18.0℃
  • 박무울산 16.8℃
  • 박무광주 19.4℃
  • 맑음부산 18.8℃
  • 맑음고창 17.1℃
  • 박무제주 19.7℃
  • 구름조금강화 18.7℃
  • 맑음보은 15.3℃
  • 맑음금산 15.6℃
  • 맑음강진군 18.2℃
  • 맑음경주시 15.7℃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정책

전체기사 보기

“중등유학생 유치로 지방高 살리자”

교총 부설 한국교육정책연구소 ‘중등교육 국제화 방안’ 보고서

유학생 유치정책 중등-고등교육 연계해야 편입학규정 완화 등 구체전략 필요 중등유학생 오면 유학적자도 해결 지한파·친한파 조기구축의 효과도 중등 외국인 유학생들의 국내 유치 활성화를 위해 고등교육중심의 유학생 유치정책을 중등으로 확대, 중등-고등교육 연계운영체제를 강화하자는 주장이 제기됐다. 구체적으로는 특례 편입학 대상자를 해당 학년 정원의 2~5%로 제한하는 조치를 완화하고, 일반 학교에서도 외국인이 이수해야 할 다양한 교육과정 개설이 가능하도록 법적 규제를 풀어줘야 할 것으로 지적됐다. 특히 이중언어에 능통한 교사 확보를 위해 중등교사 양성체계를 개선하는 한편 다양한 외국인 전용시설 조성 등의 국제화 교육 인프라 구축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교총이 운영하는 공익법인 한국교육정책연구소는 최근 펴낸 ‘한국 중등교육 국제화 활성화 방안’ 연구보고서를 통해 한·중 양국의 중등교육 국제화 동향을 분석하고, 중등 유학생 유치 확대를 통한 우리나라의 중등교육 국제화 활성화 방안을 제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우리 정부는 2015년 7월 발표한 ‘유학생 유치 확대방안’에서 2023년까지 유학생 저변확대, 출신국가 다변화 및 한국유학 매력도 제고 등의 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