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24 (수)

  • -동두천 27.5℃
  • -강릉 22.9℃
  • 맑음서울 27.6℃
  • 맑음대전 26.3℃
  • 박무대구 23.0℃
  • 흐림울산 18.8℃
  • 구름많음광주 26.8℃
  • 박무부산 20.5℃
  • -고창 22.5℃
  • 박무제주 20.6℃
  • -강화 24.2℃
  • -보은 24.8℃
  • -금산 24.0℃
  • -강진군 22.6℃
  • -경주시 19.5℃
  • -거제 24.3℃

학술·연구

전체기사 보기

예술로 마음을 ‘봄’, 그것이 ‘봄’의 시작

대통령상 안나 경기 제암초 교사 융합예술교육 ‘봄(BOM)’ 진행해 인성, 행복감 높여 너와 나 관계부터 시작, 나아가 이웃 배려까지 함양

“너와 나의 마음을 봄, 그리고 우리의 마음을 봄, 더 넓은 세상을 봄. 이렇게 점진적으로 융합예술활동을 진행했더니 아이들 마음에 봄이 찾아왔네요.” 안나 경기 제암초 교사는 ‘봄(BOM) 융합예술활동을 통한 꽃씨들의 예술인성 꽃 피우기’ 연구로 대통령상이라는 영예를 품에 안았다. 심사의원들은 예술 활동이 학생들의 창의성을 높이고 인성교육에 도움을 준다는 내용이 담긴 다양한 분야의 선행연구를 충실히 바탕에 놓고 이를 교육과정에 구체적으로 입힌 참신성과 연구 수행과제의 산출물을 체계적으로 정리해 일반화 가능성을 높인 부분을 호평했다. 류희찬 심사위원장(한국교원대 총장)은 “연구를 보면서 감동까지 느낀 것은 참으로 이례적인 경우”라고 극찬했다. ‘봄(BOM) 융합예술활동(이하 봄 활동)’은 각 교과마다 예술을 융합한 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높이고 서로를 배려하며, 나아가 이웃을 사랑하고 봉사의 대상으로 삼는 마음까지 갖춰 겨울처럼 차가운 마음을 봄처럼 따뜻하게 바꿔주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그는 “단단한 껍질 속에 갇혀 다른 이들과 어울리지 못하는 겨울 꽃씨 같은 학생들에게 예술인성과 행복감을 함양하기 위해 만들었다”고 소개했다. 안 교사는 3월 첫날 학생들의 자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