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5 (월)

  • -동두천 31.1℃
  • -강릉 28.2℃
  • 연무서울 32.3℃
  • 구름많음대전 30.9℃
  • 구름많음대구 33.7℃
  • 구름많음울산 29.4℃
  • 구름많음광주 33.8℃
  • 구름많음부산 25.6℃
  • -고창 31.3℃
  • 구름조금제주 26.3℃
  • -강화 27.4℃
  • -보은 31.6℃
  • -금산 32.7℃
  • -강진군 31.3℃
  • -경주시 35.1℃
  • -거제 28.5℃
기상청 제공

제언·칼럼

전체기사 보기

지금 나를 변화시킬 수 있는 것은 무엇인가?

짙은 초록의 유월이 숨 가쁘게 성장을 향하여 달음질하고 있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땅 위에 불과 한 뼘 정도 될 듯한 죽순은 며칠 사이에 폭풍 같은 자람으로 하늘을 찌를 정도다. 기다림의 임계점을 지나 땅껍질을 뚫고 자람을 시작하는 죽순의 모습을 보니 숙연해진다. ‘지금 나를 변화시킬 수 있는 것은 무엇인가?’ 수능을 준비하는 둘째 아이의 방에서 마주치는 문구이다. 하루에도 몇 번씩 보고 되뇌며 변화를 위한 채찍으로 삼고 있을 것이다. 앞으로 남은 기간 울고 실망할 일이 무수히 많을 것이지만 결과는 아직 모른다. 단지 쉽게 포기하지 말고 그렇다고 과욕도 부리지 말며 알고 즐기고 행하는 마음으로 시간의 길을 가라는 말밖에 할 수 없다. 세상 모든 사람은 성취를 위한 삶을 살고 있다. 수험생은 수험생대로 정치가를 꿈꾸며 선거에 뛰어든 후보자들도 절실한 마음으로 뜻을 이루려 한다. 하지만 성취는 그저 주어지는 것은 아니다. 반드시 대가를 요구한다. 그것은 임계점을 향하는 준비의 시간이 요구된다는 사실이다. 여기서 임계점이란 어떤 물질의 구조와 성질이 바뀔 때 온도나 압력 즉 상태변화를 가지는 지점을 말한다. 임계점을 향한 기다림의 시간으로 대표되는 식물이 대나무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