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18 (목)

  • -동두천 23.3℃
  • -강릉 28.5℃
  • 맑음서울 24.8℃
  • 맑음대전 25.7℃
  • 맑음대구 27.6℃
  • 맑음울산 24.3℃
  • 맑음광주 26.0℃
  • 맑음부산 21.8℃
  • -고창 23.3℃
  • 맑음제주 22.0℃
  • -강화 19.8℃
  • -보은 25.8℃
  • -금산 24.7℃
  • -강진군 25.0℃
  • -경주시 28.0℃
  • -거제 23.8℃

학술·연구

“4S 프로그램으로 중학생 실용영어능력 높여”

국무총리상 권은영 경기 모락중 교사
책‧노래‧대본 등 친숙한 콘텐츠 활용
영어 흥미, 자신감, 독해력 등 향상


 
“2014년 미국 오바마 대통령이 한국 방문 기자회견 시 우리나라 기자 중 한명도 질문을 하지 않았다는 보도를 접한 후 영어교사로서 상당히 충격이었고 부끄러웠습니다. 학생들이 자연스럽고 길게 영어를 발화하고 실용영어 능력을 키울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다가 탄생한 것이 바로 4S프로그램입니다.” 
 
‘4S 프로그램이 실용영어능력 향상에 미치는 효과’로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권은영 경기 모락중 교사의 연구는 학교 현장에 일반화 가능성이 높은 참신한 프로그램으로 평가 받았다. 권 교사는 먼저 1학년 2개 반을 연구반으로, 나머지 2개 반은 비교반으로 구성, 주당 1시간씩 4S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도록 정규 수업시수를 확보했다. 
 
4S란 ‘Storybook’, ‘Storytelling’, ‘Song’, ‘Script’의 앞글자다. 권 교사는 우선 학생들이 스토리북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학교 도서관에 2000권 이상의 영문책을 구비했다. 또 1학년 영어교육과정을 분석한 내용을 토대로 14권을 권장목록으로 선정하고 한 학급 32명이 동시에 읽을 수 있도록 권당 32권 이상씩 책을 마련했다. 
 
스토리텔링은 언어의 개념과 의미를 자연스럽게 전달하고 이야기를 통해 어휘와 문장의 다양한 표현과 쓰임을 알게 하는데 중점을 뒀다. ‘이야기 책 그림 설명하기’, ‘가장 좋아하는 식당 이야기하기’, ‘제일 친한 친구 이야기하기’, ‘생일과 관련된 이야기하기’ 등 학생들이 친숙하고 재미있게 설명할 수 있는 주제 8개를 정했다. 
 
또 학생들의 학습동기를 고취시키고 분위기를 즐겁게 만들어주면서 중1 영어교과서에 나오는 문법을 자연스럽게 학습할 수 있는 음악 10곡도 선별했다. 노래를 부르면서 가사에 포함된 be동사+동사ing, 과거시제, 접속사 등 문법적인 요소를 익힐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스크립트 부분에선 교과서 5단원인 ‘Stories for Everybody’에서 추출한 대본으로 학생들이 연극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주당 3시간 중 2시간은 교과서 수업과 노래, 스크립트를 진행했고 1시간은 스토리북과 스토리텔링에 할애했다. 
 
권 교사는 또 각 단계에 해당하는 쓰기 자료, 그림자료, 예시자료 등을 만들어 학습을 도왔다. 그는 “학생들이 교과서 대신 스토리북이나 노래, 스크립트를 활용해 수업하는 것을 매우 좋아했다”며 “스토리북의 경우 이야기를 그림으로 요약하거나, 주인공에게 편지를 쓰면서 실용영어 표현을 자연스럽게 익혔고 스크립트 수업은 모둠별로 연극을 하며 팀워크를 도 발휘했다”고 설명했다. 
 
연구 결과 영어 학습에 대한 흥미도 측정에서 3월에는 68.2%의 학생들이 흥미를 보인 반면 12월에는 88.5%로 향상했으며 자신감도 71.4%에서 93.4%로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실용영어능력 측정 독해평가 결과 연구반은 3월보다 12월 평균점수가 100점 만점에 13.11점 향상된 반면 비교반은 2.74점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으며 쓰기평가에서도 연구반은 30점 만점에 8.13점 오른 반면 비교반은 3.08점 향상에 그쳤다. 
 
권 교사는 “프로그램 운영은 수업활동에만 그치지 말고 평가를 반드시 병행해야 한다”며 “잘못된 문장의 오류를 바로 잡아주는 지도가 많이 필요하므로 교사 업무가 학생지도에 집중돼야 한다”고 제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