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8 (금)

  • -동두천 -3.3℃
  • -강릉 2.3℃
  • 맑음서울 -3.7℃
  • 맑음대전 -1.0℃
  • 맑음대구 -0.4℃
  • 맑음울산 0.8℃
  • 구름조금광주 0.3℃
  • 맑음부산 2.2℃
  • -고창 -1.1℃
  • 흐림제주 4.9℃
  • -강화 -3.6℃
  • -보은 -2.0℃
  • -금산 -2.0℃
  • -강진군 1.4℃
  • -경주시 0.4℃
  • -거제 2.5℃

학술·연구

학적 변동 시 적극 소명하자

⑱ 학적사항

주어진 환경에서 노력 보여야
학폭은 해결과정‧반성정도 확인

교사: 오늘은 학교생활기록부 두 번째 항목인 학적사항에 대해 살펴볼게요.
학생: 어떤 내용이 기록되나요?
교사: 입학과 졸업뿐만 아니라 자퇴·퇴학·휴학·재입학·편입학·복학·유급 등 다양한 형태의 학적 변동에 대한 내용이 기록돼요. 예전에 대학별 학종 서류평가 시스템에 대해 이야기 한 적 있잖아요. 서류평가 시스템에는 학적사항에 해당 고교 홈페이지, 학교알리미, 고교프로파일이 연결돼 있어요.

학생: 입학사정관들이 학교 정보를 자세히 볼 수 있겠네요.
교사: 그렇죠. 사립‧공립, 일반고‧특목고, 특성화 유형, 평준화‧비평준화, 학급수 뿐만 아니라 연도별로 해당 대학에 몇 명이 지원해서 합격‧불합격 또는 등록했는지 알 수 있어요. 그리고 연도별 교사추천자와 추천자 요주의 횟수 등을 살펴볼 수 있다고 해요.

학생: 그 말은 선생님들도 신뢰도 있는 추천서를 써야 한다는 말이군요. 
교사: 그렇죠. 본인의 이름을 걸고 추천하는 것이니 솔직하게 적어야죠. 

학생: 입학사정관들은 학적사항을 보고 무엇을 평가하나요?
교사: 첫 번째, 학적 변동이 잦은 경우 다른 항목 또는 서류와 연계해 변동 사유를 확인하고 두 번째로는 학교폭력 관련 사항을 확인해요.

학생: 그럼 특목고에서 일반고로 전학 가서 성적을 좋게 받으면 대입에 유리한가요?
교사: 단순히 유‧불리를 말할 순 없어요. 특목고에서 일반고로 가면 내신 성적은 향상되겠죠. 그러나 이것은 학업역량 향상이라기보다는 환경이 바뀌어서겠죠. 때문에 학종에서는 내신의 유‧불리를 따질 수가 없어요. 정량적인 평가를 하는 학생부교과전형으로 진학을 계획한다면 아무래도 내신성적이 유리하면 좋겠죠.

학생: 단순히 다른 지역으로 이사한 경우는요?
교사: 학적에 변동이 생겼을 때에는 먼저 교과학습 발달 상황을 통해 갑작스러운 성적 향상 또는 하락에 대해 이해하거나 행동특성 및 종합의견을 보면서 적응 과정에서 나타난 인성과 태도 등을 파악하죠.

학생: 학적에 변동이 생겼을 때 오히려 기회가 될 수 있겠네요. 
교사: 그렇죠. 본인이 주어진 환경에서 기울인 노력을 소명하면 오히려 긍정적인 평가를 받을 수 있겠죠. 중요한 것은 본인이 어디에 있든 본분을 지키며 열심히 교내활동을 해야 한다는 거죠. 

학생: 폭력에 관한 사항도 학적에서 확인할 수 있나요?
교사: 학교폭력은 ‘학교폭력예방 및 대책에 관한 법률’ 제17조 제1항에 따라 학생부에 기록하게 돼 있어요. 제1호인 서면사과부터 제9호 퇴학처분까지 있는데, 학적사항 특기사항에 적을 수 있는 것은 제8호인 전학과 제9호 퇴학처분이에요.

학생: 학생부는 준영구 보존이라고 하는데, 해당학생에게는 너무 가혹하네요.
교사: 퇴학인 경우는 기록이 보존되지만, 전학은 졸업일로부터 2년 후에 삭제할 수 있어요 또는 졸업 직전 학폭위 심의를 거쳐 졸업과 동시에 삭제도 가능해요.
 
학종에서 입사정들은 학적 변동 사항에 대해 사유를 물을 수 있고, 학적 변동이 학교 부적응에 관한 것인지, 사고로 인한 것인지 그리고 이것이 어떤 영향을 끼쳤는지를 보고자 한다. 학생이 특목고나 자율형사립고에서 일반고로 전학 간 경우라면 입사정들은 학생부의 교과 성적 및 교과연계 활동을 자세히 살펴보게 된다. 내신성적의 불리함을 극복하기 위해 전학을 간 경우가 많지만, 본인이 일반고로 올 수밖에 없는 이유를 자기소개서에 적절하게 설명하고 교사도 해당 학생에 대한 소명자료를 행동특성 및 종합의견이나 추천서에 잘 기술해 준다면 평가에 도움을 줄 수 있다. 
 
학교폭력과 관련된 경우에는 사유와 해결과정, 반성정도를 확인한다. 실제 몇몇 대학의 면접 사례를 보면 ‘외고에서 전학을 간 이유(경희대)’, ‘타지역으로 전학 간 이유(가천대).’ ‘전학 후 바로 자율동아리를 만드는 게 가능했던 이유와 어려운 점(이화여대)’ 등 학적과 관련된 면접이 이뤄진 것을 볼 수 있다. 
 
학폭위에서 결정된 가해학생에 대한 조치사항은 ‘학적사항’의 특기사항, ‘출결상황’의 특기사항, 행동특성 및 종합의견란에 입력해야 한다. 이후 긍정적인 변화 내용이 있는 경우에는 ‘행동특성 및 종합의견’이나 ‘추천서’에 소명함으로써 낙인 효과를 예방할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입학사정관은 인성영역을 보기 위해 사후 반성과 긍정적인 변화가 있는지 중점적으로 보게 돼 있다. 따라서 되도록 학교폭력에 휘말리지 말아야 하며, 학적에 변동이 생겼다 해도 주어진 환경에서 열심히 학습하는 자세를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