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1 (화)

  • 구름많음동두천 23.1℃
  • 구름많음강릉 22.0℃
  • 구름많음서울 23.7℃
  • 구름조금대전 24.3℃
  • 구름많음대구 22.6℃
  • 구름많음울산 22.6℃
  • 구름많음광주 21.8℃
  • 구름많음부산 23.9℃
  • 흐림고창 22.2℃
  • 흐림제주 22.5℃
  • 구름많음강화 22.1℃
  • 구름많음보은 20.8℃
  • 구름조금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3.1℃
  • 구름많음경주시 23.0℃
  • 구름많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문경서중학교(교장 강석호)는 제39회 회장기전국정구대회 여중부에서 2년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전북 순창에서 9월3일~8일까지 열린 제39회 회장기전국정구대회에 참가한 문경서중 정구부는 본교 선수들로만 구성된 단일팀으로 여중부 정구대회에서 2년 연속 우승이라는 금자탑을 세웠다.

 

3일 첫 경기를 시작으로 8일까지 단체전 우승(2·3학년 6명으로 구성), 개인 복식 1위((3학년 김진아, 문혜원), 개인 복식 2위(1학년 문혜연, 함초언), 개인 단식 2위(1학년 함초언)를 하였다.

 

단체전에서 문경서중학교 A팀이 조 1위로 6강 토너먼트에 진출하여 6강전에서 안성여자중학교를 2 대 0으로 이기고 준결승전에서는 순창여자중학교를 2 대 0으로 이기고 결승전에 진출하였다. 결승에서는 강원도 동해중학교를 2 대 1로 이기고 우승하여 2년 연속 우승하는 결과를 거뒀다.

 

개인복식에서도 1위는 3학년 김진아, 문혜원, 2위는 1학년 함초언, 문혜연이 차지하였다. 개인단식에서는 1학년 함초언 학생이 선배들을 이기고 준우승을 차지하여 앞으로 기대가 될 만한 가능성을 품고 있었다.

 

특히 문경서중학교 정구팀은 2017학년도부터 2018학년도까지 2년에 걸쳐 10개의 모든 대회에서 연속 우승을 하여(전국 소년체육대회를 포함) 모두를 감동하게 만들었고 앞으로 우리나라의 우수한 체육 인재의 가능성을 보여 주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