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화)

  • 구름많음동두천 13.7℃
  • 구름많음강릉 15.7℃
  • 구름많음서울 14.1℃
  • 구름조금대전 15.8℃
  • 구름많음대구 16.7℃
  • 구름많음울산 17.4℃
  • 구름많음광주 17.3℃
  • 구름많음부산 17.9℃
  • 구름많음고창 15.6℃
  • 구름조금제주 16.5℃
  • 구름많음강화 14.4℃
  • 구름많음보은 15.8℃
  • 구름많음금산 16.3℃
  • 흐림강진군 17.7℃
  • 구름많음경주시 17.8℃
  • 구름많음거제 18.0℃
기상청 제공

수업·연구

2015년부터 삼성전자에서 주최하고 있는 2019 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에서 저동초등학교 6학년 이상협, 이준서, 정주영 학생(지도교사: 손원용)으로 이루어진 착한공기팀이 최종 결선 시상식에서 장려상 수상의 영광을 갖게 되었다.

 

올해 5월부터 접수가 시작된 이 대회에서 3명의 학생들은 울릉도와 같은 지방에는 제대로 된 미세먼지 측정소가 설치되지 않은 점에 착안하여 미세먼지를 측정하여 착한공기 점수로 알려주는 어플을 개발하였다.

 

이 대회는 초중고 5200명 이상의 참가팀 중에서 본선 진출 30팀, 결선 PT심사를 통해 최종 수상 22개팀에 선정된 것이고, 착한공기팀은 부상으로 200만원의 상금과 S히어로즈(삼성 주니어 소프트웨어 멤법쉽) 참여자격와 방학 중 심화교육이 제공된다.

 

저동초등학교 김기정 교장은 “울릉도의 천혜의 환경 속에서 공부하는 학생들이 환경과 세상을 생각하는 마음으로 만든 작품으로 수상하게 된 것이라 더욱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미래에 맞춘 학생교육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동초등학교는 2018년부터 소프트웨어 교육 선도학교로 지정되어 소프트웨어 교육에 힘쓴 결과 얻어진 성과여서 도서지역 교육의 미래가 밝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