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19 (목)

  • 흐림동두천 10.5℃
  • 맑음강릉 18.5℃
  • 연무서울 10.1℃
  • 구름많음대전 14.0℃
  • 박무대구 13.4℃
  • 맑음울산 16.0℃
  • 구름많음광주 13.7℃
  • 맑음부산 14.9℃
  • 흐림고창 13.1℃
  • 맑음제주 20.0℃
  • 흐림강화 8.3℃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5.3℃
  • 구름많음강진군 14.0℃
  • 맑음경주시 17.5℃
  • 맑음거제 14.9℃
기상청 제공

뉴스

방역당국 “17세 소년 검체, 복수 대학병원서 교차 검사중”

“사안 중대해 교차검사 결정…오전 중 데이터 분석해 결과 낼 것”

방역당국이 전날 대구에서 사망한 17세 고교생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후 검체 검사를 마치고, 결과 검증을 위해 대학병원에도 검체를 보내 교차 검사에 나섰다.

19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방대본은 17세 A군에 대한 검체 검사를 마치고, A군의 검체를 신촌세브란스병원 등 대학병원 여러 곳에 보내 교차 검사하고 있다.

검사 결과가 나오면 방역당국과 병원의 데이터를 종합적으로 비교해 감염 여부에 대한 최종 결론을 내릴 예정이다.

방대본 관계자는 “방대본 차원에서는 결과가 나왔지만, 워낙 사안이 중대한 건이어서 교차 검사를 하는 것”이라며 “병원들에서 검사 결과가 나오면 데이터를 분석해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최대한 오전 중에 검사 결과를 내는 것이 목표"라며 “자세한 사항은 오후 권준욱 부본부장 브리핑 때 설명해 드리겠다”고 말했다.

보건 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전 대구에서 폐렴 증세를 보인 A(17)군이 숨졌다. 사인은 다발성 장기부전이고, 기저질환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검사 결과가 양성으로 나오면 A군은 국내 첫 10대 코로나19 사망자가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