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31 (월)

  • 흐림동두천 25.8℃
  • 흐림강릉 23.4℃
  • 흐림서울 25.9℃
  • 구름많음대전 27.1℃
  • 흐림대구 25.7℃
  • 울산 24.1℃
  • 구름많음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7.2℃
  • 구름조금고창 30.0℃
  • 구름조금제주 30.3℃
  • 흐림강화 25.3℃
  • 흐림보은 25.8℃
  • 흐림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9.1℃
  • 흐림경주시 23.9℃
  • 구름많음거제 28.4℃
기상청 제공

정책

"당국 차원의 인력과 예산 확충 필요"

코로나19 확산으로 수도권 각급 학교가 전면 원격수업 전환을 결정하면서 현장과 학부모의 고충이 가중돼 교총이 정부에 근본적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한국교총은 28일 "뾰족한 대안 없이 증가하는 돌봄 인원과 학습격차 해소까지 맡다보니 한계에 부딪힌 상황"이라며 "특히 유치원 교사들이 원격수업을 하며 돌봄까지 하느라 많은 고충을 겪고 있다"고 지적했다. 

 

교총은 이에 "교육당국 차원에서 인력 배치와 예산 확충에 나서야 한다"고 요구했다. 아울러 "교직원의 안전을 위해 필수인력을 제외한 재택근무 시행을 적극 검토해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여건이 부족한 상태에서 당국이 실시간 쌍방향 수업을 종용하고 부각시키면서 학부모 민원만 초래하고 있다"며 "무책임 행정을 되풀이할 게 아니라 양질의 콘텐츠 와 인프라를 지원하면서 수업 방식은 학교가 결정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 "학부모가 가정 내 돌봄과 학습에 협력할 수 있는 여건 마련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탄력 근무와 돌봄휴가 등의 시행에 적극 나설 수 있도록 국가 차원의 법·제도 정비, 지원방안을 조속히 마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대학입시 대책과 관련해서는 "코로나19 악화 시 수능 플랜B에 대해서도 혼란이 가중되고 있는데 무조건 밝히지 않는 것이 능사는 아니다"며 "감염병 확산 수준에 따라 수능을 추가 연기할지, 시험장 당 밀집도를 획기적으로 낮출지 등 방안을 교육당사자와 충분히 협의해 마련하고, 미리 안내하는 것이 준비와 혼란 예방에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