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7 (목)

  • 흐림동두천 21.9℃
  • 흐림강릉 21.9℃
  • 흐림서울 23.3℃
  • 대전 23.6℃
  • 흐림대구 24.7℃
  • 울산 23.0℃
  • 흐림광주 23.0℃
  • 부산 22.0℃
  • 흐림고창 22.8℃
  • 제주 20.6℃
  • 흐림강화 22.8℃
  • 흐림보은 22.4℃
  • 흐림금산 23.4℃
  • 흐림강진군 21.8℃
  • 흐림경주시 24.6℃
  • 흐림거제 20.2℃
기상청 제공

뉴스

교총, 학교·사회복지시설에 ‘사랑의 마스크’ 9만 장 기증

하윤수 회장
“작은 정성이지만, 힘이 되고파”

한국교총과 17개 시·도교총은 코로나19와 수해로 어려움을 겪는 학교와 사회복지시설에 2000만 원 상당의 마스크 9만 장을 기증했다. 
 

하윤수 교총 회장과 김성일 서울교총 회장, 백정한 경기교총 회장은 17일 사회복지법인 다일복지재단과 경기 보정초를 차례로 방문해 마스크를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하 회장은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힘든 와중에 수해까지 겹쳐 피해가 크다고 들었다”면서 “전국 교원들을 대신해서 노고에 감사함을 전한다”고 위로했다. 이어 “작은 정성이지만, 교총도 어려움을 극복하는 데 힘을 보태고 싶다”고 밝혔다. 
 

경기 보정초는 최근 태풍으로 인해 수해 피해를 겪은 학교다. 원종태 교장은 “학교 예산이 부족해서 시설 보수도 마치지 못한 상황”이라며 “교총의 마스크 지원 덕분에 한시름 놨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전달받은 마스크는 교사들과 학생들을 위해 사용하겠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교육활동에 더욱 힘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교총과 17개 시·도교총은 전국에 있는 학교, 사회복지시설 22곳에 각각 마스크를 지원했다. 기부처는 교육시설재난공제회와 지방자치단체의 자문을 받아 풍수해 피해가 큰 곳을 우선으로 선정했다. 
 

한편 교총과 17개 시·도교총은 지난 3월에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하고 긴급돌봄교실에 ‘초등 방학생활’을 기증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