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3 (월)

  • -동두천 32.2℃
  • -강릉 34.0℃
  • 구름많음서울 35.4℃
  • 구름많음대전 34.4℃
  • 구름조금대구 36.8℃
  • 구름조금울산 33.9℃
  • 구름많음광주 34.0℃
  • 맑음부산 31.5℃
  • -고창 34.1℃
  • 구름많음제주 30.9℃
  • -강화 32.0℃
  • -보은 34.8℃
  • -금산 35.1℃
  • -강진군 31.8℃
  • -경주시 36.8℃
  • -거제 33.1℃
기상청 제공

현장

백정한 교장, 경기교총 제35대 회장 당선

23일 개표... 유효득표 2만1973 중 1만411표 얻어

[한국교육신문 한병규 기자] 백정한(사진) 경기 수원금곡초 교장이 경기교총 제35대 회장에 당선됐다. 경기교총 선거분과위원회(위원장 박강용)는 23일 경기교총 회장 선거 개표 결과 차기 회장에 기호 1번 후보로 나선 백 교장이 당선됐다고 밝혔다.

 

총 세 명의 후보가 나선 이번 선거에서 백 당선자는 유효득표 2만1973(총선거인수 중 76%) 중 최다인 1만411표를 기록했다. 기호 2번 변종주 후보와 기호 3번 문재홍 후보는 각각 9440표, 2122표를 얻었다.


백 당선자는 그동안 경기교총 부회장, 경기교총 교섭위원, 수원교총 회장 등을 역임해왔다. 그는 “그동안 교육현장에서 쌓아온 교직경험을 바탕으로 회장선거기간 동안 회원 선생님들에게 약속드렸던 5대 원칙을 지킬 것”이라며 “할 말하는 경기교총, 교권보호를 최우선으로 하는 경기교총, 회원들에게 자부심을 심어주는 경기교총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백 당선자가 공약한 5대 원칙은 ▲상근변호사와 손해배상교권책임보험 가입으로 교권보호 ▲교육청의 일방적이고 부당한  정책들에 적극 대응 ▲북부지역 회원선생님을 위한 북부사무소 설치 ▲월급을 받지 않고 순수 봉사직으로 회장직 수행 ▲제주도연수원 개원으로 회원복지향상 등이다.


백 당선자와 함께 출마한 부회장으로는 공창웅 평택 은혜고 교장(수석), 장병권 성남북초 교장, 황은주 양주 광숭초 교사, 이병호 화성 동탄국제고 교사, 김신택 수원 대림대 교수다. 이들 임기는 3년이며 9월 1일 부터 공식 임기를 시작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