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3 (목)

  • 맑음동두천 27.1℃
  • 구름조금강릉 29.1℃
  • 맑음서울 27.6℃
  • 맑음대전 28.6℃
  • 맑음대구 28.9℃
  • 맑음울산 22.9℃
  • 구름많음광주 27.2℃
  • 맑음부산 22.2℃
  • 구름많음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24.7℃
  • 맑음강화 25.6℃
  • 구름조금보은 28.5℃
  • 맑음금산 28.2℃
  • 구름많음강진군 25.4℃
  • 맑음경주시 27.6℃
  • 맑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뉴스

자유학기 수기 공모전 수상작 발표

 ‘스스로 자료를 찾고 내가 공부한 내용을 나의 언어로 써 내려간 것, 그 시간은 진정으로 살아 숨 쉬는 국어 시간이었다. ·… 그 한 학기 동안 나는 평생의 삶을 살아가게 하는 꿈을 키웠다.’ <엄수빈 학생의 ‘한 학기의 순간 평생의 꿈’ 중에서>
 

역사소설 쓰기 활동을 통해 꿈을 찾은 엄수빈(김포외국어고 1학년·광남중 졸업) 양을 비롯한 학생 17명이 ‘2019 자유학기 수기 공모전’ 수상자로 선정됐다. 교육부와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14일 수상자를 발표하고, 수상작을 교육부 사회관계망 서비스(SNS)와 자유학기제 누리집(www.ggoomggi.go.kr)에 공개할 예정이다. 
 

‘나와 함께 한 자유학기, 그 소중한 이야기’를 주제로 진행된 이번 공모전은 올해 처음 실시됐다. 자유학기를 직접 경험한 고등학생과 대학생이 자유학기 수업이 자신들의 성장에 어떤 영향을 줬는지를 진솔하게 들려줬다. 
 

엄 양은 자유학기 국어 수업에서 일본군 위안부의 역사를 공부하고 소설을 쓰면서 자신의 꿈을 찾았다고 서술했다. 3년 가까이 지났지만, 그때의 경험을 토대로 현재 지역에서 평화의 소녀상 건립 추진위원회에서 활동하면서 꿈을 키우고 있다. 엄 양은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상을 받는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장상을 받은 이승주(서울대 재학·대전 남선중 졸업) 씨는 학생 중심 교과수업과 자유학기 활동 수업을 통해 미래를 찾는 질문하는 법을 배웠다고 회상했다. 
 

시상식은 오는 8월 7일부터 열리는 자유학기제 수업콘서트에서 진행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