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맑음동두천 9.8℃
  • 맑음강릉 13.0℃
  • 맑음서울 10.5℃
  • 맑음대전 10.0℃
  • 맑음대구 10.3℃
  • 맑음울산 13.2℃
  • 맑음광주 9.9℃
  • 맑음부산 14.2℃
  • 맑음고창 10.2℃
  • 맑음제주 11.5℃
  • 맑음강화 10.4℃
  • 맑음보은 8.1℃
  • 맑음금산 8.7℃
  • 구름조금강진군 10.8℃
  • 맑음경주시 11.8℃
  • 맑음거제 12.6℃
기상청 제공

학교경영

[도서관 교육] 다양한 시점을 고려하며 책 읽어보기

소위 ‘명작’이라고 불리는 책들에서 많이 볼 수 있는 한 가지 공통점이 있다. 바로 주인공뿐 아닌 많은 조연들의 사연들이 하나의 이야기로 엮어져 멋지게 표현되었다는 점이다. 필자는 예전에 책을 재밌게 보는 방법에 대하여 들은 적이 있다. 가령 추리소설의 경우 이야기를 재밌게 읽는 방법으로 처음 읽을 때는 탐정의 입장이 되어, 그다음으로 읽을 때는 범인의 입장이 되어 읽어보는 것이다.

 

처음 읽을 때는 그렇게 어려워 풀리지 않던 수수께끼들도 막상 범인의 입장이 되어 볼 때는 ‘여기서는 이렇게 해야지!’ 또는 ‘좋아, 들키지 않았어!’라는 생각과 함께 보게 된다고 한다. 즉 하나의 이야기는 등장인물의 수만큼 그 모습이 존재한다는 말이다. 이러한 생각을 바탕으로 재미있고 깊이 있는 독서를 슬로건으로 하여, 학생들이 더욱 다양한 인물들의 생각을 고려하며 책을 읽을 수 있도록 필자가 진행하였던 수업 일부를 소개해보고자 한다.

 

수업 전개 과정


[자세한 내용은 월간 새교육에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