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7 (목)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1.3℃
  • 서울 23.4℃
  • 대전 24.0℃
  • 흐림대구 22.5℃
  • 흐림울산 20.0℃
  • 흐림광주 22.8℃
  • 흐림부산 21.3℃
  • 흐림고창 22.4℃
  • 흐림제주 21.7℃
  • 흐림강화 22.2℃
  • 흐림보은 21.7℃
  • 흐림금산 22.8℃
  • 흐림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0.4℃
  • 흐림거제 20.7℃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사람들

일상 되찾으려는 학교의 노력은 ‘현재진행형’

대호중 “말 습관이 곧 인성이죠”

 

대면 수업이 어려운 상황에도 학생 인성교육에 공을 들이는 학교가 있다. “사랑합니다”라는 말로 수업을 시작하고, 교내에서 마주칠 때도 학생, 교사 누가 먼저랄 것 없이 “사랑합니다”라고 인사를 건넨다. 경기 대호중 이야기다. 이병호 수석교사는 “학생과 학생, 학생과 교사 등 모든 관계에서 기본이 되는 가치가 바로 사랑”이라며 “긍정적인 인사말을 통해 학생들은 배려와 이해를 학습할 수 있다”고 전했다. 
 

대호중은 바른 말 습관을 강조한다. 욕설을 서슴없이 하는 청소년들의 막말 문화를 개선하기 위해 ‘친구야 고운 말 쓰자’를 슬로건으로 삼아 다양한 교육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대표적인 활동이 ‘고운 말 사인’이다. 고운 말 사인은 엄지와 검지를 맞붙여 OK 모양을 만든 것을 말한다. 친구가 욕설했을 때는 경고의 의미로, 나도 모르게 욕을 했을 땐 반성의 의미, 친구나 선생님이 고운 말을 쓰자고 할 때는 긍정과 공감의 의미, 다른 사람에게 욕을 하거나 말로 상처를 줬을 때는 미안함과 사과의 의미로 활용한다. 
 

언어문화개선 홍보대회, 교과 연계 고운 말 바른 말 사용 수업, 착한 문자 보내기 등 학생 언어문화를 개선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생활 속에서 인성을 기르는 ‘효 실천의 날’도 운영한다.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인 효 실천의 날에는 효도 쿠폰 발행하기, 부모님께 직접 만든 음식 대접하기 등 일상에서 쉽게 효를 실천할 방법을 배울 수 있게 돕는다. 
 

조도순 교장은 “언어는 한 인간의 사고와 인격, 행동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강력한 힘을 가진다”면서 “언어문화는 한 사회의 성숙도를 나타내는 척도로써, 건전한 언어문화는 건강한 사회의 필수조건”이라고 강조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