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맑음동두천 25.2℃
  • 맑음강릉 28.2℃
  • 맑음서울 26.0℃
  • 맑음대전 25.7℃
  • 맑음대구 28.5℃
  • 맑음울산 26.1℃
  • 맑음광주 26.9℃
  • 맑음부산 26.5℃
  • 맑음고창 23.9℃
  • 맑음제주 26.4℃
  • 맑음강화 23.3℃
  • 맑음보은 25.3℃
  • 맑음금산 25.7℃
  • 맑음강진군 28.0℃
  • 맑음경주시 29.0℃
  • 맑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전북교총 시·군교총회장협의회 개최

 

전북교총 시·군교총회장협의회는 20일 회의를 개최하고 지역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협의회는 교권 회복을 위한 전폭적인 지원과 함께 인사 규정에 명시된 독소 조항 개선 등을 전북교총에 건의하기로 했다.

 

최용훈 시군교총회장협의회 회장(전북 감곡중 교장)은 “교감 승진 시 근무하던 지역으로 발령받을 수 없게 한 조항이 있다”면서 “학교를 운영할 때 지역사회와의 소통이 더욱 중요해졌는데, 근무하던 지역을 배제하고 발령을 내는 건 불합리하다는 목소리가 높다”고 설명했다.

 

전북교육청이 일부 교원노조와 맺은 단체협약의 일부 조항도 개선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최 회장은 “방학 동안 관리자만 일정 기간 반드시 출근하게 한 조항이 있다”면서 “방학 중 출근을 강제하지 않아도 관리자는 출근해 학교를 살피는데, 이를 협약에 명시한 것 자체가 불합리하다”라고 했다. 이어 “현장 교원들의 목소리를 교육청에 전달해달라고 전북교총에 요청했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