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1 (목)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2.9℃
  • 흐림서울 23.4℃
  • 천둥번개대전 21.4℃
  • 대구 22.5℃
  • 흐림울산 22.8℃
  • 광주 24.9℃
  • 흐림부산 24.7℃
  • 흐림고창 25.9℃
  • 흐림제주 29.2℃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1.5℃
  • 흐림금산 22.0℃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2.1℃
  • 흐림거제 25.4℃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현장소식

살구나무에 올라가신 교장 선생님

살구향 가득한 신장초 살구따기 체험

경기 하남시 신장초(교장 정동현) 운동장 옆에는 학교 수호신처럼 자라고 있는 나이를 정확하게 알 수 없는 살구나무 한 그루가 있다. 

 

정동현 교장은 19일 무슨 일인지 이 살구나무에 올라갔다. 학생들은 밑에서 그물망을 넓게 펼쳐 잡고 똘망똘망한 눈빛으로 살구나무에 올라간 교장을 바라본다.

 

“애들아 그물 잘 잡아” 교장 선생님의 소리와 함께 우수수 떨어지는 살구 열매, 아이들은 환호성을 질렀다.

 

 

이날 정 교장은 아이들에게 살구의 좋은 점과 살구를 먹는 방법을 알려줬다. 봄에는 살구꽃으로 학교를 환하게 해주던 살구나무, 살구나무 아래로 등교하며 언제 익어 따 먹을 수 있을까 학수고대했을 1학년 학생 170여명은 이날 교장선생님과 맛있는 살구따기 체험을 하면서 즐거운 수업시간을 보냈다.

 

올 8월말 퇴임을 앞둔 정 교장은 "7년째 아이들과 해 온 살구따기 체험이 더욱 의미 있었고, 올해는 살구가 해걸이를 해서 그런지 많이 열리지 않아 전교생에게 따 줄 수 없다"며 아쉬워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