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8 (월)

  • 흐림동두천 8.5℃
  • 맑음강릉 16.0℃
  • 구름많음서울 11.0℃
  • 맑음대전 12.5℃
  • 맑음대구 11.9℃
  • 맑음울산 13.5℃
  • 맑음광주 14.3℃
  • 맑음부산 16.6℃
  • 맑음고창 14.4℃
  • 구름조금제주 17.3℃
  • 흐림강화 9.1℃
  • 맑음보은 10.0℃
  • 맑음금산 12.1℃
  • 맑음강진군 14.8℃
  • 맑음경주시 12.8℃
  • 맑음거제 13.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정책

수도권 학교 14일부터 전면 원격수업 전환

돌봄교실은 운영, 특수학교·학급 소규모 대면 가능

 

[한국교육신문 김예람 기자] 정부가 신종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센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최고 수위인 4단계로 격상하기로 하면서 수도권 학교는 14일부터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된다.

 

교육부는 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인천 강화·옹진(거리두기 2단계 적용)을 제외한 수도권 전역에 오는 12일부터 25일까지 거리두기 4단계가 적용됨에 따라 학사일정을 조정한다고 발표했다.

 

학교의 학사운영 조정에 필요한 준비기간이 필요하다는 요청에 따라 유예기간을 두고 오는 14일부터 원격수업 전환을 본격 적용한다는 것이다. 상당수 학교가 7월 중순 이후 여름방학을 시작하고 중‧고등학교의 학기말 평가 일정이 대부분 마무리됐다는 점을 고려할 때 원격수업 운영은 최대 2주간 이뤄질 예정이다.

 

다만 초등 돌봄교실은 계속 운영되며 원격수업 시에도 기초학력 지원 필요 학생 및 특수학교‧학급 학생 등에 대한 소규모 대면지도는 가능하다.

 

교육부는 “방역당국 및 시도교육청 등과 긴밀히 협력해 2학기 시작까지 남은 40여 일의 기간 동안 전 교직원과 학원 종사자 백신 접종 등 학교 방역 강화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