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2 (목)

  • 구름많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5.9℃
  • 구름많음서울 4.7℃
  • 구름많음대전 6.0℃
  • 맑음대구 6.7℃
  • 맑음울산 6.1℃
  • 구름많음광주 6.2℃
  • 맑음부산 6.2℃
  • 흐림고창 6.2℃
  • 구름많음제주 9.3℃
  • 구름조금강화 6.8℃
  • 구름많음보은 4.0℃
  • 구름많음금산 5.3℃
  • 구름많음강진군 7.8℃
  • 맑음경주시 6.1℃
  • 맑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돌봄·급식 파업 대란 등 해결 전국교원 서명 돌입

2일부터 17일까지 전개 온라인·모바일로 가능 하윤수 한국교총 회장 “교원 교육 전념 여건 마련 절실… 국회와 정부는 제·개정 나서야”

■ ‘청원 3법’ 주요 취지 학교 필수공익사업장 지정 -파업 시 교원 대체투입 금지 온종일돌봄특별법 제정 -초등돌봄 지자체 완전 이관 교원 잡무 경감 법 마련 -업무량 평가, 잡무 삭제 등 [한국교육신문 한병규 기자]한국교총(회장 하윤수·전 부산교대 총장)과 17개 시·도교총(시·도교총회장협의회장 김진선·제주교총 회장)이 되풀이되는 돌봄·급식 파업 대란을 방지하고 교원 전문성 향상을 위한 잡무 경감 등 해결을 위한 전국교원 입법 청원 서명운동을 전개한다. 교총 정책교섭국관계자는 “2일부터 오는 17일까지 전국교원 입법 청원 서명운동을 진행한다”며 “전국 유·초·중·고 교원, 예비교사 등을 대상으로 온라인 및 모바일(문자·메신저·커뮤니티 등) 서명을 받고 있는 중”이라고 1일 밝혔다. 교총이 이번 서명운동에 돌입한 취지는 ▲학교 ‘필수공익사업장’ 지정 ‘노동조합법’ 개정 ▲교원 잡무 경감 ‘학교행정업무개선촉진법’ 제정 ▲초등 돌봄 지자체 이관 ‘온종일돌봄특별법’ 제정 등 ‘3법’을 관철시키기 위해서다. 교육공무직 노조 단체는 지난달에 이어 이달 2일에도 2차 총파업을 강행해 학교 현장이 피해를 입고 있다. ‘학생을 볼모로 한 파업’이라는 국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