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31 (수)

  • 맑음동두천 13.0℃
  • 맑음강릉 16.4℃
  • 구름많음서울 14.0℃
  • 맑음대전 14.6℃
  • 구름조금대구 14.0℃
  • 맑음울산 15.1℃
  • 구름많음광주 15.0℃
  • 구름조금부산 17.1℃
  • 구름조금고창 14.9℃
  • 황사제주 19.2℃
  • 구름많음강화 12.8℃
  • 맑음보은 12.3℃
  • 맑음금산 12.3℃
  • 구름많음강진군 16.1℃
  • 구름조금경주시 14.0℃
  • 구름많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정책

‘기초학력보장법’ 통과 협력키로

하윤수 회장-강득구 의원 간담

 

[한국교육신문 김예람 기자] 하윤수(전 부산교대 총장) 교총 회장과 강득구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31일 정책간담을 갖고 ‘기초학력보장법안’의 조속한 국회 통과를 위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 또 학교 현장에서 요구하고 있는 주요 현안과 공통 관심 사항에 대해서도 지속적인 정책협의와 공청회는 물론, 입법 활동을 함께 추진하기로 했다. 
 

하 회장과 강 의원의 이번 만남은 지난달 22일 첫 간담 이후 두 번째 자리로 특히 이날은 코로나19가 불러온 학력 저하 및 격차의 심각성에 공감하며 기초학력보장법부터 조속히 제정해야 한다는 데 뜻이 모아졌다. 
 

강 의원은 “기초학력 보장은 인간다운 삶의 최소한의 보루라는 판단으로 국가 차원의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지원 근거를 마련하고 있다”며 “최대 교원단체인 교총의 공감과 협력으로 큰 탄력을 받게 됐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에 하 회장은 “교육 당국이 진작 했어야 할 일”이라며 “기초학력은 공교육의 기본적 책무인 만큼 법안 심사과정에서 함께 숙의하자”고 화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