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6 (월)

  • 구름많음동두천 3.9℃
  • 흐림강릉 8.0℃
  • 구름많음서울 7.0℃
  • 박무대전 5.8℃
  • 박무대구 6.0℃
  • 구름조금울산 9.1℃
  • 구름많음광주 8.6℃
  • 구름조금부산 10.5℃
  • 구름많음고창 4.5℃
  • 맑음제주 9.4℃
  • 구름많음강화 3.1℃
  • 구름많음보은 2.7℃
  • 구름많음금산 3.9℃
  • 구름많음강진군 6.3℃
  • 구름많음경주시 6.7℃
  • 구름조금거제 7.9℃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전북교총 “교원 안심번호로 교권 보호”

티로그텔레콤과 업무협약

 

전북교총(회장 이기종)은 25일 ‘티로그텔레콤’과 업무협약(사진)을 맺고 “교원들의 휴대폰 번호 노출을 방지하는 교원 안심번호 서비스를 도입해 교사들의 사생활을 보호하고, 워라밸(Work and Life Balance)을 보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티로그텔레콤은 ‘티처콜 교원안심번호’ 등을 서비스하는 업체다.

 

최근 교원의 휴대번호 노출에 따른 교권 침해와 관련된 문제가 불거지면서 교사의 사생활 보호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일부 학부모들은 교사에게 24시간 무분별하게 전화를 하고 있으며, 특히 코로나19로 원격수업이 장기화 되면서 수업 관련 문의가 빗발쳐 교사들의 업무 피로도는 더욱 높아지고 있다.

 

전북교총은 교원 안심번호 서비스를 일선 현장 학교에 보급해 무분별한 외부 전화통화로 부터 교원들을 보호하겠다는 계획이다.

 

전북교총 관계자는 “서비스가 도입되면 교원은 050 교원 안심번호를 부여받을 수 있어 개인 번호가 노출되지 않는다. 이외에도 교원 안심번호 전용 앱이 제공되며, 교사의 상황(수업중, 회의중, 점심시간, 휴가, 병가 등)에 따라 통화 수신 시간 설정을 교사 개인이 앱에서 간편하게 설정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기종 전북교총 회장은 “공적 업무와 사적 업무를 구별할 수 있는 안심번호 서비스를 도입해 교원들이 마음 놓고 교육에 전념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