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5 (금)

  • 구름많음동두천 15.5℃
  • 구름많음강릉 19.1℃
  • 구름많음서울 15.6℃
  • 구름많음대전 12.6℃
  • 구름많음대구 13.2℃
  • 구름조금울산 17.9℃
  • 구름많음광주 14.4℃
  • 구름많음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6.9℃
  • 구름조금제주 21.0℃
  • 구름많음강화 14.1℃
  • 구름조금보은 10.2℃
  • 구름많음금산 11.2℃
  • 구름많음강진군 16.3℃
  • 구름조금경주시 15.8℃
  • 구름많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전문직대비

[교육학 논술] 교육전문직 전형, 어떻게 준비하면 좋을까?

구슬도 꿰어야 보배가 된다는 속담이 있듯이 지금까지 살펴본 내용을 바탕으로 구체적으로 어떻게, 어떤 방법으로 공부해야지 될 것인지가 중요하다. 사실 교육전문직원 선발 전형 응시를 위해서 무조건 공부만 한다고 되는 것은 아니다. 어떻게 보면 방대한 양의 자료를 수집하고 살펴보면서 자기화시켜야 되고, 이해를 바탕으로 밖으로 표출될 수 있도록 실전 연습도 이루어져야 하며, 학교 일과 함께 교육전문직원 선발 전형 응시 준비를 병행하면서 대인관계도 소홀히 할 수 없으니 많은 한계 상황을 겪게 된다. 더구나 한두 달에 끝나는 일도 아니고 최소 1년은 버티어야 하는 일인데 체력적인 것도 매우 부담되는 부분이다. 따라서 응시 준비를 위한 전략이 필요하다. 준비 초기와 중기, 말기에 따라 기간별 공부 시간과 과목 스케줄이 있어야 하고, 마지막까지 체력이 떨어지지 않도록 단계별 유지 방법을 갖고 있어야 하며, 전형 과목별 효율적인 학습 방법도 가져야 하는 등 체계적인 자기관리 방법이 동원되어야 한다. 이를 위해 효율적인 방법을 몇 가지 제시해 보겠다.

 

교육전문직원 선발 전형 시 관련 규정에 따라 출제 본부가 구성되고 출제위원들은 합숙을 하면서 당시에 구성된 위원들이 협의하여 평가 문항을 출제한다. 출제한 문항은 수많은 검토 과정을 거치는데 기출문제나 관련 단체·기관들이 예상 문제로 제시한 것들을 걸러내고 대개 새로운 내용이나 유형의 문제를 만든다. 따라서 다른 자격 시험과 달리 정해진 범위나 내용이 제한되는 문제은행식이 아니고 매번 새로운 문항들이 출제되다보니 예측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다. 이를 극복하는 방안으로 회자되는 말이 “안테나를 높여라”라는 말이 있다. 즉 항상 새로운 것을 찾아 문제를 출제하는 경향이 있으니 사회변화나 교육정책의 변화 등에 대한 민감도를 높여서 관련 내용을 잘 파악하고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그럼 어떻게 안테나를 높여 촉을 예민하게 만들 것인가?


[자세한 내용은 월간 새교육에 있습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