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4 (목)

  • 흐림동두천 2.7℃
  • 흐림강릉 8.0℃
  • 흐림서울 6.4℃
  • 흐림대전 3.9℃
  • 흐림대구 5.7℃
  • 구름많음울산 9.1℃
  • 흐림광주 7.0℃
  • 흐림부산 11.1℃
  • 흐림고창 5.3℃
  • 구름조금제주 10.3℃
  • 구름많음강화 5.3℃
  • 구름많음보은 0.9℃
  • 구름많음금산 1.2℃
  • 구름조금강진군 8.5℃
  • 흐림경주시 6.4℃
  • 구름많음거제 10.3℃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직업교육 위기 해법 힘 모으자

한국교총-한국직업교육학회 간담회

 

한국교총과 한국직업교육학회(회장 박종운·국립부경대 교수)는 28일 간담회를 갖고 한국직업교육 발전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학회를 대표한 참석자들은 △2022년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후속 조치와 현장 지원방안 △직업계고와 일반계고 간 디지털 격차 해소 △저출산·고령화시대 지방소멸 지역의 직업계고 지원대책 △직업교육특별법 제정 △직업계고 취업 활성화 △직업계고 중등교원 임용 격년제 보장 등 현안에 대해 설명하고 교총의 협조를 구했다.

 

특히 “과거와 달리 특성화고에 대한 관심 부족과 학생·학부모의 외면으로 직업교육이 어려움에 처했다”며 “최대 교원단체인 교총이 대책 마련에 함께 해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정성국 교총회장은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직업교육이 차지하는 비중이 매우 크다는 사실을 잘 알 수 있었다”며 “정부와 국회가 직업교육에 대한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현장의 어려움을 가장 잘 알고 있는 교사들을 직접 만나 의견을 듣겠다”며 특성화고 방문 추진을 약속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