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5 (화)

  • 흐림동두천 26.6℃
  • 흐림강릉 30.3℃
  • 흐림서울 31.8℃
  • 구름많음대전 31.1℃
  • 구름많음대구 31.7℃
  • 구름많음울산 27.9℃
  • 흐림광주 30.7℃
  • 흐림부산 26.4℃
  • 흐림고창 29.9℃
  • 구름많음제주 30.3℃
  • 구름조금강화 29.4℃
  • 구름많음보은 30.1℃
  • 구름많음금산 29.9℃
  • 흐림강진군 30.0℃
  • 구름많음경주시 30.1℃
  • 구름많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수석교사회 연합 학술 세미나 열려

서울·경기 초등수석교사회 주최
‘디지털 네이티브 세대의 기초
문해력 교육’ 등 현안 다뤄

 

서울과 경기의 초등수석교사회는 21일 온라인 줌 화상회의 방식으로 연합 학술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지역 수석교사들의 학술교류를 통해 교육과정 및 수업 전문성 함양과 연구하는 교직문화 실천을 위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열렸다.

 

세미나는 첫 번째 ‘큐앤알 학습을 통한 디지털 네이티브 세대의 기초 문해력 교육’과 두 번째 ‘성장중심 교육을 위한 문화예술적 접근’에 대해 각각 주제발표와 토론순으로 진행됐다. 첫 주제 발표는 박순덕 경기 원종초 수석교사(유·초등수석교사회장)가 맡았고 윤수경 서울 발산초 수석교사가 토론자로 참여했다. 다음 주제는 오은정 서울 사당초 수석교사가 발표하고 김지남 경기 흥덕초 수석교사가 토론했다.

 

수석교사회는 두 주제 모두가 2022 개정 교육과정에서 강조하는 학생 중심의 교육과정을 실현할 수 있는 교육적 접근으로 의미가 크다고 평가했다. 특히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관심이 커진 교육 불평등 문제와 교육환경의 변화에 대응하는 한편, 교육방법을 혁신함으로써 학생의 교육적 성장 지원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내다봤다.

 

세미나에 참가한 수도권의 한 초등 수석교사는 “변화와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고, 뜨거운 열정으로 교육과정의 변화를 이끌면서 두 지역 간의 유대를 강화하는 기회였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순덕 회장은 “수석교사회는 앞으로도 공간적 제약을 벗어나 함께 소통하며 연구하는 협력의 장으로 연합 학술 세미나를 계속 발전시켜 나가겠다”라며 “이를 통해 수석교사제가 안착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당선인은 “새로운 변화를 추구하며 항상 연찬하며 교육에 헌신하는 수석교사의 노고에 깊은 감사하다”는 메시지를 보내 세미나 개최를 축하했고, 안규완 한국중등수석교사회 회장은 축사를 통해 “두 시·도 간의 정기적인 학술교류는 수석교사 활동의 모범적인 사례로 우리 교육이 추구해야 하는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